56 아자부 모델 김상경, '타워' 화재 진압 조력자로 스크린 복귀 2012.11.02 2963

 

[마이데일리 = 배선영 기자] 배우 김상경이 초고층 빌딩에서 벌어진 대형 화재에 맞선 사람들의 이야기를 그린 영화 '타워'(감독 김지훈)에서 시설물 관리 팀장 이대호로 분한다.

영화 '살인의 추억', '화려한 휴가', 드라마 '대왕 세종', '국가가 부른다' 등 다양한 작품을 통해 자신만의 연기 세계를 구축해온 김상경은 108층 초고층 빌딩에서 벌어진 대형 화재에 맞서 살아남기 위한 사람들의 목숨을 건 이야기를 그린 영화 '타워'로 스크린에 복귀한다.

그가 맡은 이대호는 타워 스카이의 구석구석을 파악하고 있는 시설물 관리 팀장으로, 소방대장 설경구(강영기)와 함께 대형 화재를 진압하는데 앞장서는 역할이다.

이대호는 아내와 사별 후 홀로 딸을 키우는 싱글대디이지만 밝은 모습을 잃지 않으며 살아가는 책임감 강한 캐릭터이기도 하다. 김상경은 딸을 구하기 위한 뜨거운 부성애도 연기해야 했으며, 화재가 발생하자 시설물 관리 팀장으로 축적된 경험과 노하우로 사람을 이끄는 데 큰 역할을 하는 것은 물론 사상 최악의 화재 현장에서도 다른 이들을 배려하는 따뜻한 카리스마 역시 보여줄 전망이다.

김상경 외에 설경구, 손예진 등이 출연하는 '타워'는 오는 12월 개봉 예정이다.

 

 

56   아자부 모델 김상경, '타워' 화재 진압...... 관리자 2012.11.02 2963
이전 [포토] 다양한 맛의 도미빵 맛보세요~
다음 아자부 카페, 겨울철 인기 메뉴 ‘토피넛라떼’...